비쥬얼이미지
회사소개
회사소개
특허뉴스
찾아오시는 길
  • customer center
  • 입금계좌안내

네이버블로그

티스토리

특허뉴스

HOME > 회사소개 > 특허뉴스

view페이지
특허청, 혁신적이고 열정적인 IP스타트업 키운다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9-08-28
내용 특허청, 혁신적이고 열정적인 IP스타트업 키운다
- ‘제2회 IP스타트업 로드데이’ 8.27(화) 13:00~18:15, 대전창조경제혁신센터 9층

□ 특허청(청장 박원주)은 27일 오후 1시 대전창조경제혁신센터(대전 유성구)에서 우수 IP를 보유한 유망 스타트업들을 발굴하고 투자로 이어지도록 하기 위해 ''제2회 IP스타트업 로드데이''를 개최한다.

ㅇ 수도권에 이어 두번째로 열리는 이번 행사는 충청·호남·제주지역 예비창업자 및 창업 7년 미만의 스타트업들을 대상으로 지식재산의 중요성을 알리고 지식재산(IP, Intellectual Property)을 기반으로 투자를 받을 수 있는 기회로 만들기 위해 마련됐다.

ㅇ 이전 대회에서 수상한 8개 스타트업들은 신보 및 VC*투자자들로부터 32억 내외를 투자받을 예정이며, 이번 대회에는 13일 간(7.10(수)~7.22(월))의 공모를 통해 최종 75개사가 신청서를 접수해 스타트업들의 높은 관심을 보였다.

* 벤처개피털(Venture Capital): 벤처기업에 주식투자 형식으로 투자하는 기업 또는 기업의 자본

ㅇ 1차 서류심사에 10개사를 선별하고 2차 발표심사 최종 5개사(붙임2 참조)를 선발했으며, 혁신적이고 열정적인 대회를 위해 와일드카드 및 패자부활전을 통해 최종 7개사를 추가적으로 선발 예정이다.

ㅇ 최종 본선에 선발된 스타트업 12개 기업에게는 창업진흥원, 중소기업벤처진흥공단, VC투자, 신용보증기금 등 다양한 기관으로부터 투자유치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특허청에서 ''특허바우처, IP가치평가 및 상금''을 지급하며 공공기관의 상담 부스도 운영할 예정이다.

ㅇ 특히 SK텔레콤, POSCO, KOBACO, ㈜한국엔젤투자협회에서 자사 창업프로그램 및 광고영상제작권도 지원할 예정이다.

ㅇ 지식재산은 스타트업이 창업 초기부터 갖추어야 할 핵심요소*이며 지식재산(IP)을 확보하지 못한 스타트업은 후발주자에게 기술탈취, 제품 베끼기 등 분쟁 발생**으로부터 기업생존이 어려울 수 있다.

* 스타트업의 성장 가능성은 특허 보유 시 미보유 대비 35배 증가, 창업 후 1년 내 상표권 등록 시 미등록 대비 5배 증가(MIT Innovation Initiative, ’16)

** 미국 VC 투자 스타트업 중 70가 특허 분쟁을 경험하였고, 58가 특허 분쟁에 따른 심각한 경영위기를 경험함(’13. Feldman)

ㅇ 그럼에도 국내 스타트업의 지식재산 보유를 비용으로만 생각하고 있으며, 스타트업의 특허 없이 창업한 기업이 41이고 한건의 IP도 보유하지 않고 창업한 스타트업은 25에 달하며, 특허분쟁에 따라 심각한 경영위기 위험에 노출되어 있어서 이에 대한 지원(IP확보)이 절실한 실정이다.

* 전체의 41/93/87/48에 해당하는 스타트업이 특허/실용신안/디자인/상표 없이 창업함(’16. 한국 스타트업 생태계 백서)

□ 박원주 특허청장은 “IP 로드데이가 미래 신산업의 기반이 될 소재‧부품‧장비 및 4차 산업분야에서 혁신적인 아이디어를 가진 스타트업을 발굴‧육성하여 기술 강국을 이루는데 밑거름이 되는 기회의 장(場)이 될 것이다”라고 밝혔다.
첨부파일

목록 

이전글 다음글
- 이전글 도시 어부 뜨니 낚시용품 디자인도 팔딱팔딱 !
- 다음글 특허청, 제약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약대생 맞춤형 교육과정 마련